전종목 시세보기

서울경제

HOME  >  사회  >  사회일반

'제일평화시장 화재'에 박원순 "특별재정 지원"

11시30분 현장방문, "종합대책 마련할 것"

'제일평화시장 화재'에 박원순 '특별재정 지원'
박원순 서울시장이 22일 오전 11시30분께 중구 신당동 제일평화시장 화재 현장을 방문해 소방재난본부의 브리핑을 듣고 있다. /사진제공=서울시

박원순 서울시장은 22일 제일평화시장 화재 현장을 방문해 종합대책 마련을 주문했다.

박 시장은 이날 오전 11시30분께 중구 신당동 화재 현장을 찾아 소방재난본부의 브리핑을 받고 “화재가 집중적으로 발생한 3층을 비롯해 다른 점포들도 어려움을 겪을 수 있는 만큼 종합대책 수립이 필요하다”고 밝혔다. 이어 박 시장은 “경찰 조사와 별개로 서울시 차원에서도 특별 재정 지원을 통해 이른 시일 안 상권이 회복되도록 대책을 만들겠다”며 “예비비 투입도 검토하고 중소기업부와 협력해 실질적 도움이 되도록 해야 한다”고 밝혔다.

'제일평화시장 화재'에 박원순 '특별재정 지원'
22일 오전 서울 중구 제일평화시장에서 화재가 발생해 소방대원들이 진화작업을 하고 있다. /연합뉴스

한편 이날 제일평화시장 화재는 자정 즘인 0시38분께 발생했으며 약 한 시간 만인 오전 1시41분께 꺼졌다. 그러나 시장 내 원단과 의류가 많은 특성상 화재 발생 12시간이 지난 현재까지도 연기는 계속 나고 있어 소방당국이 잔불을 정리하고 있다.
/변재현기자 humbleness@sedaily.com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XC
이 기사를 공유하세요.

이메일 보내기

보내는 사람

수신 메일 주소

※ 여러명에게 보낼 경우 ‘,’로 구분하세요

메일 제목

전송 취소

메일이 정상적으로 발송되었습니다
이용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