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종목 시세보기

서울경제

이메일 보내기

보내는 사람

수신 메일 주소

※ 여러명에게 보낼 경우 ‘,’로 구분하세요

메일 제목

전송 취소

메일이 정상적으로 발송되었습니다
이용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닫기

국제정치·사회
연이은 강우에 베네치아 침수 위기

대중교통·보행자 통행 제한

당국 "대침수 가능성도 있어"

12일(현지시간) 이탈리아 베네치아에서 관광객들이 침수된 길을 걷고 있다./베네치아=로이터연합뉴스




최근 이탈리아 북부에 연일 이어진 강우로 베네치아가 침수될 위기에 놓였다.

현지 일간 라 레푸블리카에 따르면 최근 며칠째 강한 비가 내린 베네치아의 조수 수위는 지난 10일(현지시간) 110㎝ 안팎을 기록했다. 이후에도 비가 멈추지 않아 12일에는 145㎝ 안팎까지 치솟을 것으로 관측됐다.

통상 수위가 80㎝를 넘어가면 수상버스인 ‘바포레토’ 등 대중교통과 산마르코 광장 등지의 보행자 통행이 제한을 받으며 110㎝를 초과할 경우 베네치아 섬의 12%가량이 침수에 빠진다. 더 나아가 140㎝를 넘어서면 절반 이상인 59%가 통상 물에 잠기는 것으로 알려졌다.



베네치아 당국은 13일께가 고비가 될 것으로 보고 있다. 수위가 대침수의 전조인 155㎝ 문턱을 넘을 가능성도 배제하지 않은 상황이다. 이 때문에 당국은 매뉴얼에 따라 중앙재해대책본부를 가동하겠다고 밝혔다.

베네치아는 비가 많이 내리는 매년 늦가을과 초겨울 조수가 높아지는 이른바 ‘아쿠아 알타’(조수 상승) 현상으로 시내가 정기적으로 침수된다. 1966년 조수 수위가 194㎝까지 치솟으면서 큰 홍수 피해를 겪었고 지난해 10월에도 156㎝까지 급상승해 도시의 75%가량이 물에 잠긴 바 있다.
/김기혁기자 coldmetal@sedaily.com
<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국제부 김기혁 기자 coldmetal@sedaily.com
메이저리그 구단 오클랜드 애슬레틱스의 단장 빌리빈은 야구라는 스포츠 영역에 통계학을 도입해 우승을 이끌어냈습니다.
이처럼 모든 삶의 영역엔 경제 원리가 숨어 있다고 생각합니다. 경제로 행간을 읽어내는 기자가 되겠습니다.
기자채널로 이동
주요 뉴스
2020.07.09 19:31:02시 기준